20대 30대의 대부분은 정해진 교육을 받고

취업해 일을 하게 됩니다예전에 비해 비해

한 직장에 매여 일하는 관념이 많이 희석되긴

했지만, 어느 직장에 다니든 비슷한 모양의

삶을 살게 됩니다.

 

현재 내 삶의 모습이 어떻든 간에 더 나은 내일

그리고 남 부럽지 않은 삶을 살고 싶어 하는 마음은

누구나 비슷하지 않을까요?

 

좋은 차 타고, 좋은 집에서 사랑하는 사람과

행복한 인생을 살고 싶죠...

 

이렇게 행복한 상상을 하다가도

어김없이 현타가 찾아옵니다...

 

‘좋은 차는 고사하고 대출금이나 갚았으면...

 

'괜히 주식이나 투자 잘못하면 그나마 있는 것도 다

까먹을 수 있으니 아무것도 하지 말자...' 

 

그리고 어김없이 또 출근하고 퇴근합니다.

 

일과 여가생활의 밸런스를 뜻하는 워라벨을 꿈꾸며 말이죠.

 

맞잖아요?

 

 

 

여기 우리와 다르지 않은 직장인이 있습니다.

물려받을 재산도 천재적인 두뇌도 기대할 수 없는

상황이지만, 지금과 같은 평범한 삶을

살고 싶지는 않았습니다.


부자가 되어 삶을 여유롭게 즐기고 싶다는

마음 하나로 지금까지 달려왔습니다.


우리와 마찬가지고 긴 우여곡절의 시기를

보냈고, 티핑포인트를 지나면서 5년 만에

월급으로만 시작한 돈으로 10억이라는

의미 있는 자산을 만들 수 있었습니다.